캐나다 로키. 버그 레이크 트레일 - Berg Lake Trail

캐나다 로키 3대 백팩킹 트레킹의 마지막 여정. 로키의 최고봉 롭슨 산을 만나러 가는 날입니다. 가을이 곱게 내린 포도를 달려 방문자 센터에 입산 신고를 하고 길을 들어섭니다. 초반 길은 무난하게 짙은 수림 사이를 걷는데 아름들이 뿜어내는 산소들로 폐부가 깨끗이 정화되고 골을 따라 흐르는 빙하녹은 옥색의 시내가 정겨운 산하입니다. 이처럼 청정한 자연이 동행을 해주니 홀로 가는 길 외롭지 않습니다. 시즌을 조금 벗어난 9월의 이곳. 나같은 도반들이 앞서거니 뒷서거니 하며 서로 사진도 찍어주며 자연스레 동반 등산이 되어버립니다. 장엄한 설산의 신비한 봉우리들과 보석처럼 빛나는 에메럴드 빛 호수들을 품고 있는 로키의 대자연에서는 그 어느 곳과도 비교할 수 없는 경외감이 느껴집니다. 그 중에서 빼어난 경관을 선사하는 버그 레이크 트레킹. 편도는 헬리콥터를 이용해서 이동 할 수 있으나 온전히 걸음의 쾌락을 얻고 싶다면 1박이나 2박의 캠핑으로 가봅시다. 키니 레이크를 지나 21km 거리에 있는 버그 레이크 Berg Lake. 이곳까지 왕복하는 트레킹은 보통 3일 정도 걸리며 중간 중간에 마련된 캠핑장에서 자고 가지만 우리 대한민족은 2일 만에 완주하는 저력의 민족입니다. 3959 미터의 로키 최고봉 롭슨 산이 주변 설봉들과 함께 빙하 호수 버그에 투영되는 풍경은 가히 로키 최고의 압권이라... 산과 물, 빙하가 빚은 비경의 종합 선물 세트로 회자되는 캐나디안 로키. 수많은 봉우리들의 집합체인 로키 산맥 중 가장 높은 산은 롭슨(Mt. Robson·3,954m)인데 이 곳을 대표하는 이 봉우리는 하늘을 찌를 듯 높은 위용으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는 곳입니다. 주립공원(Provincial Park)으로 지정된 롭슨 지역은 총 면적 2,249㎢로 캐나다로키의 주립공원 가운데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며 이곳은 행정구역상 브리티시컬럼비아(British Columbia·이하 BC) 주에 위치하며 동쪽으로 알버타(Alberta)주의 자스퍼(Jasper)국립공원과 경계를 맞대고 있습니다. 공원 전역에 트레킹 코스가 퍼져 있으나 대부분의 트레커들은 최고봉인 롭슨 주변으로 다듬어진 이 버그 호수 트레킹으로 몰려듭니다. 롭슨의 트레킹 코스는 1913년 봄에 조성되었는데 캐나다 산악회의 캠프 사이트를 만들기 위해 롭슨 강에서 버그(Berg)호수로 이어지는 구간에 길을 낸 것입니다. 이 코스는 롭슨 트레킹 코스의 근간이 되는데 이후 오랜 세월을 거쳐 새롭게 업그레이드 되며 지금의 여러 산길들이 완성됐었고 대부분 일반인들도 쉽게 갈 수 있는 수준이지만 제법 힘들고 어려운 구간도 더러 있는 도전의 길입니다. 캐나디언 로키의 심장을 걸으며 눈을 들어 웅장하게 솟은 롭슨을 바라보면 빙하 위에 펼쳐진 까마득한 벽 위에 구름이 가득하고 롭슨 정상은 검은 장막 속에 얼굴을 감추고 있습니다. 운이 좋아야 정상을 볼 수 있다는 이야기가 있을 정도로 기후가 불안정한 산이지만 산 주변으로 빙하가 둘러싸고 있는 모습은 흐린 날씨 속에서도 매우 인상적입니다. 특히 트레킹의 종착지인 버그 호수는 푸른 빙하가 서서히 유영하고 투영된 설봉 롭슨이 호수에 잠겨 있는 풍경은 그래서 이 트레킹을 로키의 제일 백팩킹 코스로 선정되었습니다. 그 길 위에 내가 서있다는 것이 무한한 삶의 기쁨으로 다가옵니다. 아! 나는 행복합니다. 총거리 & 기간 : 46km / 2-3 days 최적기 : 6~9월 www.mijutrekking.com 미주 트래킹 여행사: 540-847-5353

10/11/2018 | 09:45:09PM

천상의 길. 피츠 로이와 세로 토레를 이은 길 #2

입에 단내를 풍기며 다다른 최종 전망대. 웅장하고도 날카로운 피츠로이 산들이 호수에 투영되면서 아름다운 물결을 일게 합니다. 상어 지느러미 처럼 날카롭게 솟아오른 화 ..

3만년 세월 위로 걷는 길. 페리토 모레노 빙하 트레킹. #1

바람이 대지를 쓸어올리며 파타고니아의 아침을 깨우니 산촌 엘 칼라파테의 싱그러운 하루가 촉촉하게 열립니다. 이 지역 유일한 한인 소유의 소담스런 숙소 린다 비스타에서 ..

세상 가장 아찔한 왕의 오솔길. Caminito Del Rey #2

새벽부터 서둘러 온라인 상으로 구입하지 못한 한정된 왕의 오솔길 입장권을 먼저 가 줄을 서서 얻기 위하여 숙소를 나섭니다. Spain 왕의 오솔길의 정식명칭은 'El ..

세상 가장 아찔한 왕의 오솔길. Caminito Del Rey #1

인생의 반은 추억을 만들고 반은 그 추억을 떠올리며 산다고 합니다. 그래서 추억이 많은 사람은 행복하다고도 하고요. 수많은 사람들과 인연을 맺어온 나는 그 누구보다도 ..

지중해의 보석 같은 다섯 마을. 친퀘 테레 #2

그런 그 길이 수년전 부터 낙석과 붕괴의 위험으로 폐쇄되어 방문한 연인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습니다. 보수에 드는 경비가 얼마길래 감히 이대로 오랜동안 방치해 두는 것 ..

미주 트레킹과 함께 꿈의 길을 걸어요. 아시아 히말라야 EBC 종주 트레킹 14박 15일

세계의 지붕 히말라야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 트레킹. 등산 애호가라면 죽기 전에 한번은 가봐야 하는 우리들의 로망. 안전하고 재미있고 감동적인 이 길을 걸으며 내 삶의 ..

지중해의 보석 같은 다섯 마을. 친퀘 테레 #1

우리네 인생은 선택의 연속으로 점철되었습니다. 언제나 이것을 할까 말까 부터 무엇을 할까 어느 길로 갈까 어떤 방법을 택할까 하며 그 기로에 서서 때로는 거리낌 없이 ..



워싱턴지역 추천사이트